홍상수 김민희 나이 차를 뛰어넘는 사랑이 또 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23일 한 매체는 홍상수 감독 측의 말은 인용해 홍상수 감독이 이혼 조정 불성립된 이후 아내 A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하기로 결심했다고 보도, 이후 홍상수 김민희의 파격 행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홍상수 감독은 김민희와 열애를 시작한 이후 2016년 11월 법원에 아내 A씨와의 이혼 조정을 신청했다. 그러나 두 사람의 견해가 좁혀지지 않았고, 지난 18일 법원이 이혼 조정 불성립 결정을 내렸다.
본격적인 이혼 소송을 제기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를 두고 연인 김민희와 결혼을 위한 것이 아니냐는 견해가 이어지고 있다.
홍상수와 김민희는 22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세간의 따가운 시선도 뒤로한 채 열애 중이다.
한편 홍상수 감독은 신작 '강변호텔'을 선보인다. '강변호텔'은 바람을 피운 중년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젊은 여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김민희와 여섯 번째 호흡한 작품이기도 하다.
/ 사진 연합뉴스
e뉴스팀 윤연호기자 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