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는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상반기 보수로 19억9300만원을 받았다고 14일 공시했다.

네이버 창업자인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GIO)는 올해 상반기 총 8억800만원을 수령했다.

이날 네이버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한 대표는 급여 3억원, 상여 16억7300만원, 기타 근로소득 2000만원을 받았다.

네이버는 한 대표 취임 이후 최대 실적을 기록하고 영업수익 등 주요 실적 지표를 초과 달성해 성과 인센티브 2억5000만원 등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이 GIO는 급여 2억7000만원, 상여 4억7000만원, 기타 근로소득 6800만원을 받았다.

회사는 이 GIO가 글로벌 진출 업무 수행에 주력한 점과 개인 역할 성과 등을 종합 판단해 성과 인센티브 4억7000만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 사진/네이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