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의회광장, 빅벤 등이 위치한 영국 런던 웨스트민스터 지역에서 차량이 보호벽을 향해 돌진, 부상자가 발생했다.

영국 경찰은 현장에서 운전자를 체포, 테러와의 관련성 등을 따지고 있다.

영국 공영 BBC는 14일 오전 7시 37분(현지시간, 한국시간 14일 오후 3시37분)쯤 자동차 한 대가 보호벽을 향해 돌진, 보행자 일부가 다쳤다고 전했다.

사고 직후 보안당국은 인근 의회광장과 밀뱅크, 빅토리아 타워 가든 등 인근 지역의 출입을 통제하고 무장경찰을 배치했다.

한 목격자는 "한 남자가 차를 몰고 차단벽 중 하나로 돌진하는 것을 봤고, 이후 쿵 소리가 났다"고 했다.

주영 한국대사관 측은 "우리 국민의 피해 여부를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