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는 장봉재 API플랫폼 담당리더가 올 상반기 보수로 49억8800만원을 받았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박성훈 서비스전략총괄은 25억4000만원을 수령했다.

이날 카카오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장 리더는 부여받은 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차액 49억500만원을 받았다.

박 총괄은 음악서비스 고도화를 통한 카카오 시너지 창출과 인수합병 등 신규 성장 동력 발굴을 인정받아 상여금 25억원을 수령했다.

이외에도 윤위훈 AI서비스 기획담당은 14억4300만원, 홍은택 카카오메이커스 대표이사는 9억7300만원, 하용호 비즈개발서비스담당은 7억800만원을 올 상반기 보수로 받았다.

윤 담당과 홍 대표는 부여받은 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해 얻은 차액으로 각각 13억8800만원과 7억6000만원을 수령했다.

하 담당은 데이터 이슈 분석과 해결서비스 개발 등 데이터 역량을 높인 점을 인정받아 상여금 6억5400만원을 받았다.

카카오는 14일 반기보고서를 공개했다.

사진/카카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