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대세배우’ 윤종석이 배우 변우석과 훈남 브로맨스를 펼쳤다.

윤종석은 15일 자신의 SNS에 배우 변우석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해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았다.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사랑스러운 깐족남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윤종석은 20대 연기 잘하는 배우로 손꼽히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배우 변우석은 tvN ‘디어 마이 프렌즈’와 tvN ‘모두의 연애’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한편, 윤종석은 단편영화 ‘여름이 가는 소리’에 출연하며,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OCN ‘손 the guest’에 최신부 역으로 캐스팅 돼 다정한 남친짤 속 모습과는 전혀 다른 캐릭터로 안방극장 나들이에 나설 전망이다.

jgy9322@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