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 에이스' 손흥민(사진·토트넘 홋스퍼)이 EPL(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포지션 랭킹 전체 11위를 기록했다.

지난 8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 매체 '블리처리포트'는 2018-19시즌 프리미어리그 개막을 앞두고 파워랭킹을 공개했다.

이 매체는 포지션별 최고 선수들의 순위를 선정했으며 공격형 미드필더와 윙어를 하나로 묶어 선수 랭킹을 발표했다.

손흥민은 11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지난 시즌 리그에서 총 37경기에 나서 12골을 넣는 맹활약을 보여주었고 이에 11위를 기록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어 손흥민이 포함된 포지션에서 1위를 차지한 선수는 모하메드 살라(리버풀)다.

살라는 지난 시즌 리그 36경기에서 32골을 넣었다.

이 매체는 "위르겐 클롭 감독 시스템에서 살라는 더 많은 기회를 얻을 것이다"라고 예상했다.

한편 2위는 에당 아자르(첼시), 3위는 크리스티안 에릭센(토트넘)이 기록했다.

뉴스팀 Ace3@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