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골프 대회가 10일 제주 오라컨트리클럽에서 열린 가운데 박인비 선수와 고진영 선수가 경기를 갖고 있다.

'골프 여제' 박인비, '디펜딩 챔피언' 고진영, 최혜진, 이정은6 등 명실상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최정상급 선수들이 필드에 나서는 만날 수 있는 이번 대회는 2018년 하반기에 열리는 첫 번째 메이저 골프 대회로 총상금 6억 원, 우승 상금 1억 2000만 원 규모로 치러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