켄타-한지선이 10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모비딕 미니연애시리즈 '맨발의 디바'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맨발의 디바'는 음악의 꿈을 이루기 위해 나아가고 있는 현재의 스무살 청춘 하루(켄타 분)와 준경(김상균 분), 그리고 못다 이룬 음악의 꿈을 품고 머무르고 있는 과거의 백스무살 청춘 연지(한지선 분)가 시간을 넘어 함께 만들어 가는 판타지 뮤직 로맨스로스 작품이다.

오는 10일 오후 1시 POOQ을 통해 선공개 예정이다.

이어, 11일 0시 15분, 12일 0시 25분 SBS에서도 방송될 예정이다.

뉴스팀 news@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