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지난 10일에 이어 11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남경필’이 등극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그의 과거 기역에 대한 궁금증이 확산되며 색다른 눈길을 끈다.

이날 시사문화평론가 한정근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1965년 1월 20일에 태어난 남경필 전 지사는 경기도 용인 출신으로, 기업인이자 정치인 남평우의 아들로 유명하다”며 “제15대 국회에서 최연소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후 제15·16·17·18·19대 국회의원을 역임했고, 민선 6기 제34대 경기도지사를 맡아 안정적인 도정으로 호평 받았다”고 언급했다.

덧붙여 “남경필 전 지사는 미국 예일대 MBA학위를 취득했으며, 예일대 한국인학생회 회장을 지낸 화려한 이력의 소유자로 알려져 있다”며 “이번 남경필 전 지사의 재혼 발표는 정치인이 아닌 ‘인간 남경필’의 진솔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의미있는 계기로 평가된다”고 말해 화제가 되고 있다.

한편, 남경필 전 지사는 경복고등학교, 연세대학교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했으며 경인일보에서 사회부, 정치부, 경제부 기자로 근무한 후 정치에 입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