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미션 임파서블6'가 시리즈 최단 기간 안에 600만 관객을 모으는 기염을 토했다.

11일 오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미션 임파서블:폴아웃'(이하 미션 임파서블6)은 이날 오전 기준 누적 관객수 600만명을 동원했다.

개봉 18일만의 기록이다.

기존 600만 동원 최단기간을 기록한 전편은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2011)이다.

600만명의 관객 동원에 24일이 걸렸다.

'미션 임파서블5'로 알려진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2016)의 경우에는 29일이 걸렸다.

또한 이날 '미션 임파서블6'는 국내 개봉 영화 시리즈 사상 최단기간 600만 관객 돌파 기록을 세웠다.

한편 영화 '미션 임파서블6'는 최고 스파이 요원 에단 헌트(톰 크루즈 분)와 IMF팀이 보여주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뉴스팀 hodujang@segye.com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