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배우 성두섭이 KBS ‘러블리 호러블리’에 캐스팅 됐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운명을 공유하는 한 남녀가 톱스타와 작가로 만나면서 일어나는 기이한 일들을 그린 호러 로맨틱 코메디로, 박시후, 송지효, 이기광, 함은정, 최여진 등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 극 중 성두섭은 과거 유필립(박시후 분)과 함께 아이돌 그룹 ‘점프파이브’로 데뷔해 현재는 탑배우로 활동 중인 ‘서민준’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특히 서민준은 유필립이 거절한 대본은 모두 받게 되며, 그를 이겨 보는 것이 염원인 인물로 등장해 극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성두섭은 지난 2005년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로 데뷔한 이후 ‘번지점프를 하다’, ‘김종욱 찾기’, ‘여신님이 보고 계셔’, ‘프라이드’ 등 다수의 뮤지컬과 연극을 오가며 이미 공연계에서는 실력파 배우로서 인정 받아 왔다.

이러한 내공을 바탕으로 지난 5월 종영한 드라마 SBS ‘해피시스터즈’를 통해 드라마 연기에 첫 도전해 호평을 받은 바 있으며, ‘러블리 호러블리’를 통해 다시 한 번 안방극장을 찾게 된 성두섭이 어떤 모습으로 활약하게 될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KBS ‘러블리 호러블리’는 오는 13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대명문화공장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