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가비엔제이 출신 가수 장희영이 결혼 소감을 전했다.

장희영은 11일 자신의 SNS에 결혼식 사진과 함께 “드디어 3년 연애를 마치고 2018년 8월 8일 결혼하게 됐다.기분은 매우매우 시원하다.그동안 장거리 연애하면서 많이 고생했는데, 아주 눈 녹듯이 사라지네요”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장희영은 “결혼하고 나서 음악을 할 거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는데, 대답은 ‘네’인 것 같다.가비엔제이 희영으로 데뷔해 15년이라는 시간 동안 많이 응원해주신 덕분에 제가 늘 늦추지 않고, 포기하지 않고 살아왔고, 그리고 무엇보다 제 음악을 사랑해주셔서 정말 힘이 나고 기쁘게 음악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장희영의 반쪽은 5세 연하의 재미교포 일반인으로, 예비 법조인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교회 모임에서 만나 가까워졌으며, 3년 동안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두 사람은 지난 8일 미국 LA에서 양가 가족, 친지들만 모시고 스몰 웨딩 형태의 결혼식을 올렸다.

장희영은 지난 2005년 가비엔제이 원년 멤버로 데뷔해 ‘연애소설’, ‘해바라기’, ‘해피니스(Happiness)’ 등을 발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2011년 솔로 활동을 선언, 가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장희영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