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보이그룹 골든차일드 (Golden Child)가 ‘렛미(LET ME)’에 이어 ‘이프(IF)’로 후속곡 활동을 이어간다.

골든차일드(이대열, Y, 이장준, TAG, 배승민, 봉재현, 김지범, 김동현, 홍주찬, 최보민)는 17일 방송되는 KBS ‘뮤직뱅크’를 통해 후속곡 ‘IF’ 활동에 시동을 건다.

‘IF’는 골든차일드 멤버들의 두근대는 짝사랑의 마음을 ‘만약에’라는 키워드로 다양하고 재치 있는 상황에 빗대어 풀어낸 가사가 돋보이는 팝 댄스곡으로 펑키 한 그루브와 박력 있는 신스 사운드가 에너지를 더해, 골든차일드의 또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골든차일드는 첫 번째 싱글 앨범 ‘골드니스(Goldenness)’의 타이틀곡인 ‘렛미’를 통해 역대급 청량미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울림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