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가수 거미가 오는 10월 개최되는 하반기 전국투어 콘서트 ‘LIVE’의 공연 포스터를 공개했다.

거미는 오늘 하반기 12개 도시 전국투어 콘서트의 1차 티켓 오픈을 앞두고 공연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독보적 여성 솔로 가수 거미의 2018년 전국 투어 타이틀은 'LIVE'로 포스터 속 거미는 핑크톤의 강렬한 룩과 신비로운 매력을 연출하며, 벌써부터 이번 공연을 통해 거미가 보여줄 새로운 모습들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 속 거미는 핑크빛 스팽글 소재의 옷으로 화사함을 더하는 한편, 아련한 눈빛으로 몽환적인 감성을 표현하며 눈길을 끌었다.

또한 거미는 짧은 숏컷헤어로 높이 비상하는 듯한 포즈로 명불허전 디바의 카리스마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거미의 전국투어 콘서트 ‘LIVE’는 연일 매진 행렬과 인기 속에 두 번의 전국투어를 성공시킨 거미가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보답하기 위해 규모를 확장해 진행하는 콘서트. 오는 10월 인천을 시작 울산, 춘천, 대전, 천안, 성남, 부산, 창원, 전주, 광주, 서울, 대구까지 총 12개 도시 전국 투어 전국 곳곳에 있는 더 많은 관객들과 만남을 이어간다.

앞서 거미는 두 번의 전국투어 콘서트를 통해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콘서트로 자리매김했다.

거미 특유의 재치 있는 입담은 물론 거미표 특급 히트곡들과 힙합, 댄스 등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레퍼토리의 화려한 퍼포먼스로 여성 보컬리스트의 저력을 인증한 거미가 이번 전국투어에서 선보일 무대들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 공연 관계자는 “소극장부터 대극장까지, 매번 다채로운 공연으로 눈과 귀를 즐겁게 하며 많은 관객들에게 사랑받는 거미가 하반기 메가톤급 투어를 예고하며 열혈 준비 중이다.이번 전국투어 콘서트에서도 한층 풍성해진 셋리스트와 거미만의 독보적인 퍼포먼스로 ‘믿보콘(믿고 보는 콘서트)’의 대명사 거미의 진가를 다시 한번 확인 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한편, 거미의 전국투어 콘서트 ‘LIVE’는 오는 10월 인천을 시작으로 12개 도시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며, 17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1차 티켓 예매가 진행된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