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무지개 회원들이 물놀이 전쟁으로 시청자를 포복절도하게 할 것을 예고했다.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여름 방학 특집 '여름 현무 학당'의 화려한 밤이 그려진다.

'나 혼자 산다' 측은 이날 방송을 앞두고 "포복절도 장기자랑과 광란의 파티를 끝낸 전현무 박나래 한혜진 이시언 기안84 쌈디 화사 등 무지개 회원들이 그 열기를 식히기 위해 물놀이에 돌입한다"고 밝혀 기대를 높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나래와 한혜진이 각각 팀장으로 선발된 두 팀이 물속에서 게임을 진행하고 최종으로 패배한 팀은 어마어마한 벌칙을 수행하게 되는 내용이 그려진다.

무지개 회원들은 벌칙을 피하기 위해 팀원 선별에서부터 깨알 같은 소품이나 특기를 어필하는 등 신경전에 시동을 건다.

본격적인 수중 게임이 시작됨과 동시에 모두를 두렵게 한 역대 최강 보스의 등장으로 숙소는 아수라장이 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 당시 상대팀은 물론 자신의 팀까지 제패한 그의 힘 있는 '물 따귀'에 전현무는 코막힘을 호소하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항상 '허당'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줬던 무지개 회원들이 암산왕 콘테스트를 진행했다고 해 어떤 내용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펼쳐질 쌈디 화사의 첫 여름 정모 출격기, 활약에도 기대가 쏠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