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인 20일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됨에 따라 낮 기온이 오르면서 폭염 특보가 확대되겠다.
낮 동안 오른 수은주는 밤사이에도 충분히 내려가지 못해 일부 서쪽 지방에는 곳에 따라 열대야가 나타날 수 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5도, 낮 최고기온은 27∼35도로 예보됐다. 대전·전주·광주 35도, 서울·천안·대구 34도 등 낮 동안 곳곳에서 35도 안팎까지 기온이 오르겠다.
대기 확산이 원활한 덕에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1.0∼3.0m, 남해 0.5∼2.5m, 동해 0.5∼2.0m로 예보됐다.
서해 상에는 이날 오후부터 21일 아침까지 일시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한편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보이는 태풍 '솔릭'(SOULIK)은 이날 오후 3시께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90㎞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전망이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