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의 기세가 다소 주춤한 날씨를 보인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린동 청계천 일대에 핀 수크령 옆으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