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한국국토정보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안동지사(지사장 최병대)는 지난 16일 경상북도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강대무)을 찾아 어려운 장애인들을 위해 써 달라며, 직원들이 정성껏 모금한 성금(100만 원)을 전달했다.

국토정보공사 안동지사는 효율적인 국토이용을 위한 지적측량과 디지털 지적정보 서비스를 펼쳐오고 있으며, 구석구석 행복을 전하는 메신저가 되기 위해 사회공헌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이 후원금은 저소득장애인 돌봄서비스를 비롯한 찾아가는 이동복지관, 재가 장애인 목욕서비스 등 몸이 불편한 재가 장애인 가정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병대 지사장은 “우리의 자그마한 정성이 경북지역의 재가 장애인 가정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대무 관장은 “경북 도내 장애인들에게 촘촘하고 질 높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박재영 기자 pksun213@ga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