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 온라인뉴스팀 기자] 나르샤의 SNS에서 논란이 된 전봇대가 다시 화제로 급부상했다.

28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나르샤 전봇대'가 오른 가운데 이날 나르샤가 출연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나르샤 전봇대 사건(?)'이 다시 이슈가 됐다.

나르샤는 방송에서 이에 대해 해명했다.

나르샤는 자신의 SNS에 다양한 사진을 게재했다.

논란이 된 사진은 나르샤가 크롭형 민소매 블라우스를 입고 몸매를 과시한 것이다.

사진만 보면 나르샤의 아름다운 몸매가 눈길을 끈다.

하지만 나르샤 옆에 찍힌 전봇대가 휘어져있다.

누리꾼들은 과한 수정으로 주변 물체가 왜곡됐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나르샤는 "저렇게 휜 전봇대를 ‘곡선형 강관전주’라고 한다.일자 전봇대보다 안전성을 고려해 만든 것인데, 좀 더 비싼 전봇대다"라고 말했다.

이런 인연(?)으로 나르샤는 한국전력의 SNS와 맞팔이 되기도 했다는 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