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태움’ 출품 [이지은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가 2030세대에게 많은 지지를 받는 인플루언서와 함께 청춘의 꿈을 응원하는 온라인 캠페인 ‘청춘태움’ 덕분에 스티비어워즈에서 선정하는 ‘2018 국제비즈니스대상(IBA)’에서 은상 1개와 동상 3개를 수상했다.

세계 유일의 국제 비즈니스 시상 프로그램인 IBA는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으로 불릴 정도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전 세계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해 동안 펼친 다양한 경영활동을 15개 부문으로 나눠 평가한 뒤 결과에 따라 금상, 은상, 동상을 수여한다.

올해 15회째를 맞는 IBA에는 총 74개국에서 3900여편의 작품이 쏟아졌다.

전 세계에서 선발된 250여명의 심사위원이 경영, 성장, 홍보 등 비즈니스 사업 활동의 창의력, 능력, 재능이 서비스 창출에 어떻게 활용되는지를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는 이번 IBA에 청춘들의 꿈을 응원하는 영상을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제작·게시한 온라인 캠페인 ‘청춘태움’을 출품했다.

올해의 청소년(24세 이하) 마케팅 캠페인 부문에서 은상 1개, 온라인 마케팅 캠페인과 바이럴 마케팅 캠페인 부문 등에서 동상 3개를 휩쓰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수상은 경륜·경정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마케팅 방식으로 젊은층에 다가갈 수 있는 활로를 모색하고 동영상 플랫폼사와의 협업을 통해 고효율의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는 점에서 심사위원들로부터 좋은 인상을 받았다.

정병찬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IBA의 다양한 분야에서 수상해 매우 뜻깊다”며 “경륜·경정 사업에 대한 2030세대의 인지도 향상 및 이미지 제고를 위해 대안 마케팅 활동을 전개했고, 경륜·경정의 호감도 확산을 위해 참신한 마케팅 활동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10월 20일 영국 런던 인터컨티넨털 파크레인호텔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