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김두홍 기자]배우 정상훈이 20일 롯데시네마 건대점에서 열린 영화,'배반의 장미(박진영 감독)'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배반의 장미(박진영 감독)'는 슬픈 인생사를 뒤로하고 떠날 결심을 했지만 아직 하고픈 것도, 미련도 많은 세 남자와 한 여자의 아주 특별한 하루를 그린 영화로 김인권, 정상훈, 손담비, 김성철, 박철민 등이 출연한다.

사진=김두홍 기자 kimdh@sportsworldi.com 2018.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