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용검'을 내손에! '겐지 용검' 굿즈 출시 (영상출처: 오버워치 코리아 공식 유튜브)‘오버워치’ 영웅 ‘겐지’가 사용하는 ‘용검’을 실제로 들고 다닐 수 있게 됐다.

블리자드가 지난 20일, 공식 웹 페이지를 통해 ‘용검’을 본 따 만든 장난감, ‘겐지 용검’ 예약 판매를 실시했다.‘용검’은 ‘오버워치’에 등장하는 영웅 ‘겐지’가 궁극기를 사용할 시 뽑아 드는 검이다.

기본 자세에서는 대미지가 낮은 표창을 던지는 원거리 공격을 하지만, 궁극기를 사용하면 ‘용검’을 뽑아 들고 강력한 근거리 공격을 펼칠 수 있다.

이번에 그 ‘용검’이 블리자드 공식 굿즈로 출시된 것이다.▲ 겐지가 다루는 '용검' (사진출처: 게임 공식 영상 갈무리)▲ 손으로 직접 쥐어볼 기회가 찾아왔다 (사진출처: 게임 공식 영상 갈무리)‘겐지 용검’은 플라스틱 소재 장난감으로 제작됐고, 크기는 118cm로 실물에 가깝다.

도신에는 LED가 달려있어 게임처럼 녹색으로 빛나며, 검을 다룰 때 모션을 인식하고 특정 효과음을 내기도 한다.

또 전용 받침대가 있어 관상용으로 장식할 수도 있다.

사실 블리자드는 이번 ‘겐지 용검’ 같이 게임 속 검을 실물로 제작한 적이 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 등장하는 리치왕 ‘아서스’의 애검 ‘서리한’이 그 주인공인데, 국내에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공식 소설 출간 기념 증정 이벤트 때 소량으로 들어왔기 때문에 가진 사람이 얼마 없는 귀중품이다.

심지어 ‘서리한’은 진검으로 제작됐기 때문에 도검 소지허가증이 있어야만 당첨 인정이 되는 웃지 못할 해프닝이 벌어졌다.‘겐지 용검’은 블리자드 기어 웹사이트에서 예약 구매를 신청할 수 있으며, 가격은 200달러(한화 약 22만 원)로 책정됐다.

상품은 오는 12월 15일부터 일괄 배송된다.▲ '겐지 용검'은 오는 12월 15일에 만나볼 수 있다 (사진출처: 게임 공식 영상 갈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