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전통시장 및 지역아동센터 방문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 서해본부는 고유 명절인 추석을 앞둔 지난 19일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기 위한 ‘추석맞이 사랑나눔행사’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FIRA 서해본부가 소재한 군산은 자동차·조선업계의 연쇄적 폐쇄로 국내 첫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될 정도로 경기가 침체된 상황이다.

이에 따라 서해본부는 군산지역 전통시장을 방문해 제수용품을 구매하고 상인들을 격려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서해본부는 또 군산시 개정면에 소재한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센터사람들의 애로를 경청하고 대형밥솥 등 생활용품을 전달했다.

하두식 서해본부장은 "앞으로도 군산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을 자주 이용하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활동을 실천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책 책무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상후 기자 sanghu60@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