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준호 기자] 정의선 현대자동차 부회장이 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이 됐다.

현대차그룹은 정의선 수석 부회장이 앞으로 현대차그룹의 경영 업무 전반을 총괄해 정몽구 회장을 보좌하게 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글로벌 통상문제 악화와 주요시장의 경쟁구도 변화 등 경영환경이 급변함에 따라 이에 대한 그룹의 통합적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몽구 회장의 결정이라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또한, 4차 산업 혁명 등 미래 산업 패러다임 전환기에 현대차그룹의 미래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그룹 차원 역량 강화의 일환이라고 했다.

tongil77@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