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은 한화큐셀, 한화토탈, 한화지상방산 등 계열사 3곳 신임 대표이사를 내정했다고 14일 밝혔다.

한화큐셀 남성우 대표가 건강상의 이유로 사임의 뜻을 밝힘에 따라 연쇄 인사가 단행됐다.

한화그룹은 남 대표 후임에 한화토탈 대표인 김희철 부사장을 승진 내정했고, 한화토탈 대표에는 ㈜한화 지주경영 부문의 권혁웅 부사장을 승진 내정했다.

㈜한화 지주경영 부문에는 손재일 한화지상방산 대표를 발령하고, 한화지상방산 대표는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가 겸직하도록 했다.

조현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