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 자격증을 가진 교대와 사범대 출신들이 임용이 안 돼 취업난을 겪고 있는 한국과 달리 네덜란드는 교사 부족으로 인해 일부 학교가 주4일 수업을 진행해야 할 상황이라고 네덜란드 언론이 18일 보도했다.
네덜란드 RTL뉴스에 따르면 잔스타트 지역의 일부 학교들은 교사 부족으로 인해 올해 가을부터 현행 주5일제 수업을 주4일제로 변경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잔스타트 지역 교육 당국의 핵심 관계자는 RTL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다른 선택의 여지가 없는 학교에서는 단기적으로 주4일제 수업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수업을 할 수 있는 사람들은 모두 교단에 서고 있다"면서 "교사 중 누군가 결근하게 되면 대신 수업을 진행할 사람이 없다. 우리는 더는 수업에 필요한 교사의 수요와 공급을 맞출 수 없다"고 호소했다.
이 관계자는 "주4일제 수업은 현행 네덜란드법상으로는 불법이지만 우리는 다른 해법이 없다"고 설명했다.
교육 당국은 다만 어떤 학교가 주4일제 수업을 할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네덜란드는 교사를 충원하기 위해 교사 지망생들에게 대학 학비를 대폭 깎아주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지만 교사 부족 문제가 쉽게 해결되지 않고 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