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우리는 북한의 모든 대량살상무기 프로그램 제거를 원한다"라는 말로 핵무기 뿐 아니라 생물학 무기 등의 폐기를 요구했다.

18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미국 정부가 새롭게 추진하는 '국가 생물방어 전략' 정책과 관련한 언론 브리핑에서 볼턴 보좌관은 '북한, 러시아, 시리아 등의 국가가 생물무기금지협약(BWC)을 잘 준수하고 있는지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볼턴 보좌관은 "우리는 그것이 무엇이든지 간에, 북한의 모든 대량살상무기 프로그램 제거를 원한다고 말해왔다"고 덧붙였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