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대웅은 구강관리 벤처기업 '에스티에이치이솔루션'의 지분 60%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했다고 19일 밝혔다.

인수 주식수는 3만1909주며, 인수 금액은 5억원이다.

에스티에이치이솔루션은 지난 2010년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교수 10명과 서울대학교 기술지주의 투자를 통해 설립된 구강건강관리 벤처회사다.

치과의료산업 선진화를 목표로 구강 건강 관리법을 개발 및 보급 중이며 지난해 주요제품인 치약과 칫솔로 약 2억원을 매출을 기록했다.

윤재춘 대웅 사장은 "헬스케어 전문기업과 구강 건강 전문가의 콜라보를 통해 '구강건강 토탈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차별화된 R&D를 통해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데이터로 검증된 구강관리제품으로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국민의 생애 주기별, 생활습관별에 따라 맞춤형 올바른 구강관리 솔루션을 전문가를 통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덴티가드 센서티브(시린이 전용) 치약을 비롯해 잇몸관련 의약품들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지분 인수로 대웅과 대웅제약은 구강관련 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라인업을 강화 및 시너지효과를 기대 중이다.

대웅은 구강관리 벤처기업 에스티에이치이솔루션 지분 60%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했다.

사진/대웅제약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