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낮에 방송된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는 국내 대표기업들의 A부터 Z까지를 공개하는 직장 밀착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날은 'D건설' 편이 영상을 탔다.

'구내식당' 팀이 이날 찾아간 'D건설'은 45년 역사의 건설사다.

국내를 비롯해 해외 건설도 진취적으로 하고 있는 건설업계 분야의 선두주자다.

이날 MC 이상민과 조우종은 'D건설'의 본사를 찾았다.

이들과 함께 한 게스트는 '구내식당'에 여러 차례 출연하며 가족처럼 반가운 걸스데이 소진이었다.

공대출신 걸그룹 멤버로 유명한 소진은 'D건설' 이곳 저곳을 누비며 직장인들과 다양하고 진솔한 소통을 나눴다.

그러던 중 예상치 못한 인물과 깜짝 재회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수많은 직장인들로 붐비는 구내식당에서 갑자기 들려온 "소진아"라는 굵은 목소리. 그 주인공은 소진의 대학동기였다.

오랜만에 만난 남사친(남자사람친구)의 등장에 소진도 깜짝 놀랐다고. 이후 두 사람은 반가운 마음에 묵혀뒀던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이목을 집중시킨 것은 '공대녀' 소진의 대학시절 뒷이야기. 소진의 친구는 "군 입대할 때 소진이 친구들과 함께 배웅해줬다"고 회상했다.

소진이 인기 많았냐는 MC들의 질문에도 "공대에서는 인기가 많았다"고 증언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외에도 소진과 친구는 대학 시절 흥미로운 추억 이야기를 풀어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는 2천만 직장인, 70만 취업 준비생의 공감을 모으는 직장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낮 12시 방송된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사진=MBC'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