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 고도의 가을 밤을 만끽할 수 있는 이색 야경축제가 추석 연휴기간 열린다.

충남 공주시는 22일 이날 폐막하는 제64회 백제문화제의 감동을 잇고 공주를 찾는 귀성객들에게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23일부터 26일까지 ‘로맨틱 백제별빛정원축제’가 연다고 밝혔다.

백제문화제를 위해 설치했던 웅진체험마당 체험부스를 비롯해 백제고마촌 저잣거리, 농특산물 판매장, 공산성 ‘웅진성의 하루’, 공주시 홍보관 등 체험 프로그램은 그대로 운영한다.

여기에 공주의 야경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백제등불향연(사진)’과 ‘백제별빛정원’ 등 우아한 백제미를 담은 금강의 아름다운 야간경관 조명이 추석 연휴 기간 내내 펼쳐질 예정이다.

주무대에서는 23일 농촌사랑 방송예술인 한마당큰잔치가, 24일과 25일에는 다양한 장르의 거리 아티스트를 발굴하는 프린지 경연대회가, 26일에는 한가위축제한마당이 펼쳐진다.

시 관계자는 "백제문화제의 그 감동 그대로를 귀성객과 관광객들에게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공주=임정재 기자 jjim61@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