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전광판 퀴즈, 야구 피칭 게임 등을 통해 친환경 교통수단 이용 독려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김동구)은 지난 21일 인천광역시 인천SK 행복드림구장에서 <친환경 교통주간! 푸른 하늘을 지키는 비룡이 떴다!>캠페인을 진행했다.

친환경 교통주간은 9월 22일 ‘세계 차 없는 날’을 맞아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 대중교통이나 자전거 이용 등 친환경 교통 문화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실천을 유도하기 위하여 환경부에서 추진하는 캠페인이다.

이날 행사는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 경기 관람객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경기에 앞서 야외 홍보부스에서는 친환경 교통주간을 소개하는 다양한 체험행사가 펼쳐졌다.

친환경 교통수단이 소개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친환경 교통주간 퀴즈 참여, 푸른 하늘을 만들기 위한 다짐 등 주어진 미션을 완료하고 친환경 교통주간 실천방안과 연계한 야구피칭게임에 참여하면 다양한 선물을 제공했다.

경기장 안에서도 야구 경기 관람과 함께 친환경 교통주간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이 마련됐다.

이닝 타임 이벤트로는 <푸른 하늘을 지키는 비룡이 떴다! 친환경 교통주간 퀴즈>가 진행됐다.

전광판을 통해 제시된 친환경 교통주간과 관련된 퀴즈의 정답을 문자로 보낸 관람객 중 추첨을 통해 휴대용 공기청정기를 선물로 제공했다.

이날 시구는 수도권대기환경청 김동구 청장이 수도권대기환경청 마스코트인 ‘푸르미’, ‘맑음이’와 함께 입장해 진행했다.

한편,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이에 앞서 친환경 교통주간 동안 친환경 교통수단의 효과를 알리고 실천을 독려하기 위해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했다.

김동구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친환경 교통수단 이용은 푸른 하늘과 맑은 공기를 만들기 위해 꼭 필요한 실천 방안이다.친환경 교통주간을 시작으로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푸른 하늘을 만드는 실천 캠페인에 동참해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