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이종호 기자] 삼성증권은 추석 연휴에도 해외주식투자 고객들이 불편없이 거래할 수 있도록 해외주식 데스크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삼성증권은 연휴기간에도 최근 해외주식시장에 주요 이슈들이 많다는 점을 고려해 해외주식 데스크를 평소와 동일하게 운영한다.

삼성증권은 국내와 달리 휴장이 거의 없는 아시아 및 정상운영 되는 미국·유럽 증시를 고려했다.

특히 추석연휴 직후 미국 금리인상 결정이 기다리고 있고, 국내증시와의 상관성이 높은 중국증시의 변동성도 커지고 있어 투자자들의 글로벌 시장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은 상황이다.

연휴기간 해외주식 관련 전화상담과 주문 등이 필요한 고객은 삼성증권 해외주식 데스크(02-2020-7306)로 연락하면 되고, 주간에는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시장, 야간에는 미주 및 유럽 시장 관련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삼성증권이 해외투자자들을 위해 추석 연휴에도 해외주식 데스크를 24시간 운영한다.

사진/삼성증권 국내 증권사 최다인 12개국 주식거래가 가능한 온라인 해외주식거래뿐만 아니라 환전 없이 해외주식 매매가 가능한 삼성증권의 통합증거금 제도 역시 평소와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삼성증권은 중화권은 중신증권과 KGI증권, 미국을 포함한 북미지역은 RBC증권, 일본시장은 SMBC닛코 증권, 베트남의 경우 호치민증권 등과 제휴를 맺고 리서치 정보를 제공해 왔으며, 지난 7월 프랑스 SG증권과의 제휴로 유럽시장까지 추가되면서, 국내투자자들의 핵심 투자지역을 총망라하는 글로벌 리서치 네트워크를 완성하게 됐다.

한편, 연휴 중 해외주식투자고객을 위한 이벤트도 다양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2018년 온라인 해외주식을 처음 거래하는 고객에게 최대 20만원의 지원금을 지급하는 환전 리워드 이벤트를 9월 30일까지 진행한다.

또한 월간 해외주식 온라인 거래금액(누적기준)에 따라 현금리워드를 받는 'My 해외주식 리워드'에도 중복 참여가 가능하다.

해외주식을 타사에서 대체 입고 하는 고객을 위한 리워드도 제공한다.

순입고 하는 자산 1000만원당 3만원을 제공하며, 최대5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전일종가와 환율기준)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증권 홈페이지의 이벤트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종호 기자 sun1265@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