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넷째날인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로 국립민속박물관에서 화창한 가을 햇살을 받은 거미줄이 오색의 빛깔을 발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