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까다로운 문항 ‘지원 동기·이유’…잡코리아, 신입사원 292명 설문신입사원들이 재직 중인 회사에 최종 합격할 때까지 써낸 자기소개서가 평균 14.4건에 달했다.

이 같은 사실은 취업 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입사 1년 미만의 신입사원 292명을 대상으로 취업 과정에 대한 설문조사를 해 26일 공개한 결과 밝혀졌다.

설문조사 결과, 5건 이하라는 응답이 전체의 31.2%로 가장 많았으나 11∼20건(21.6%), 6∼10건(20.5%) 등의 답변도 20%를 웃돌았다.

응답자의 7.2%는 무려 50건 이상 작성했다.

가장 까다로운 자기소개서 문항에 대해서는 ‘지원 동기·이유’를 꼽은 응답자가 51.7%(복수응답)로 가장 많았으며 △실패 극복 경험담(21.9%) △직무 역량 관련(21.2%) △입사 후 포부(19.9%) △성장 과정(15.1%) 등이 뒤를 이었다.

자기소개서 작성에 가장 큰 도움이 된 것으로는 ‘취업포털·구직커뮤니티의 취업 자료’라는 응답이 51.4%로 가장 많았고, ‘취업 선배나 지인들의 합격 자기소개서’(47.9%)와 ‘취업 사교육’(22.3%) 등의 순이었다.

조사대상 신입사원들 가운데 15.8%는 취업준비 과정에서 비용을 들여 자기소개서 첨삭·컨설팅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실제 합격에 도움이 됐다는 응답자는 이들 가운데 23.9%에 그쳤다.

이천종 기자 skylee@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