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방문 이개호 농림부 장관 접견 농작물 폭염피해 실질적 보상 촉구 재해보험료 정부 지원 확대 등 건의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추석 연휴 전날인 21일 민생 현장 확인 차 영천을 방문한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을 만나 경북 농업 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정부 지원을 건의했다.

 이철우 지사는 이날 자리에서 온난화 등 기후 변화에 따른 어려운 농업 환경속에 변화된 정부의 농업 정책을 요청하면서, 올 봄의 저온피해에 이어서 111년 만의 폭염으로 인해 애써 키운 농작물이 타들어가는 현실에서 농민들이 겪는 어려움을 설명했다.

 이어 재해발생시 실질적 보상이 이뤄져 농민이 농사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농작물 재해 보험료의 정부지원을 대폭 확대 해줄 것을 건의했다.

 또한 "경북은 가뭄에 취약한 밭 면적이 전국에서 가장 많다"면서 경북도가 가뭄대비 밭작물 피해 저감 사업으로 추진 중인 소규모 용수공급 사업비에 대한 국비 지원도 함께 건의했다.

 영천 렛츠런 파크(경마공원)조성 사업 현장을 방문해 영천시민의 오랜 숙원인 경마공원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적극적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이개호 장관은 농업여건 변화에 대응한 정책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면서 "경북도의 건의 사항에 대해 적극적 지원 약속과 경마공원사업도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준기·이인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