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와 혜미가 걸그룹 대표 볼링돌로 우뚝 섰다.

나인뮤지스 경리와 혜미는 지난 26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 선수권대회'에서 여자볼링 종목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방송 후 나인뮤지스는 공식 SNS를 통해 "손에 땀날 만큼! 혜미와 경리 얼굴 보는것 만큼! 즐겁고 짜릿했던 아육대 볼링 경기, 마인들의 응원을 잊지 않을테야"라며 우승 소감과 금메달 인증샷을 게재했다.

이날 준결승에서 에이핑크를 꺾은 나인뮤지스는 결승에서 여자친구 소원, 엄지와 만나 접전을 펼친 끝에 127-122로 승리를 거뒀다.

경기 초반에는 여자친구 쪽으로 승부가 기울었지만 나인뮤지스 혜미가 연속 스트라이크를 기록, 스페어 처리까지 깔끔하게 해내며 에이스다운 실력을 보여줬다.

여기에 경리도 스트라이크를 기록하며 결국 역전에 성공, 각본 없는 드라마에 관중들과 MC들은 환호했다.

금메달을 확정 짓자 경리는 혜미를 업고 천하장사 세레머니를 보여주며 기쁨을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