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이 15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임 전 법원행정처 차장은 양승태 사법부 시절 법원행정처 요직에 재임하며 각종 사법행정권 남용의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의심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