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는 발달장애인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지난 16일 군산시장애인체육관에서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기회 확대 및 공교육 강화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발달장애인 및 보호자, 장애인 평생교육 관련 분야의 전문가뿐만 아니라 발달장애인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는 각계각층의 구성원 등 100여 명이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토론회는 강임준 군산시장과 김경구 시의장의 인사말에 이어 패널들의 발표와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으며, ‘발달장애인의 평생교육 기회 확대와 공교육 강화’를 주제로 패널들과 시민들이 열띤 토론을 벌였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발달장애인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발달장애인이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발달장애인의 자립적인 삶을 위해 지원 체계를 구축하는 것은 물론 평생교육이 함께하는 군산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에서는 토론회를 통해 건의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발달장애인의 평생교육에 대한 교육정책과 발달장애인 평생학습관을 운영하는데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