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세 화백, 서장급 총경 승진/박상철·장태우·강경준도 위촉1970~80년대 인기 드라마 ‘수사반장’에서 반장 역할을 맡은 배우 최불암이 명예경무관으로 위촉됐다.

경찰청은 제73주년 ‘경찰의 날’(10월21일)을 앞두고 16일 최불암 등 5명의 명예경찰관 위촉식을 열었다.

특히 최불암은 수사반장 출연으로 경찰 이미지를 제고하는 등 공로를 인정받아 명예총경에서 1계단 승진해 ‘경찰의 별’ 경무관으로 올라섰다.

명예경찰관이 고위직인 경무관 계급장을 단 사례는 최불암이 처음이다.

경찰 마스코트 포돌이·포순이 캐릭터를 만든 만화가 이현세 화백은 명예경정에서 명예총경으로 1계급 승진 위촉됐다.

흔히 ‘경찰의 꽃’으로 불리는 총경은 일선 경찰서장급이다.

히트곡 ‘무조건’을 부른 트로트 가수 박상철은 명예경사로 다시 위촉됐다.

경찰관이 아닌 일반직 공무원 출신으로 경찰 정보통신 분야 발전에 기여한 장태우 전 경찰청 정보통신담당관도 명예총경으로 다시 위촉됐다.

MBC에브리원 ‘시골경찰 시즌4’에 출연 중인 배우 강경준은 명예순경이 됐다.

남정훈 기자 che@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