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대표팀과 파나마의 평가전이 16일 오후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가운데 손흥민과 동료들이 첫 골을 넣은 박주호를 축하해 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