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찹쌀떡, 엿과 같은 추억의 수능선물이 다시 인기를 끌고 있다.

국내 대표 온라인마켓플레이스 옥션이 수능을 한달여 앞둔 최근 일주일(10월8~14일) 동안 관련 품목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지난 2년간 판매가 주춤했던 찹쌀떡과 엿이 올해는 눈에 띄는 판매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옥션에서는 해당 기간 찹쌀떡 판매량이 지난해 수능 동기간 대비 6배(521%) 이상, 엿은 3배(242%) 이상 급증했다.

지난 2년간 판매량과 비교하면 이례적인 신장세다.

실제 지난해의 경우 같은 기간 찹쌀떡과 엿 판매량은 전년 동기간 대비 각각 68%, 13% 감소했다.

2년 전인 2016년의 경우, 찹쌀떡은 전년 동기간과 비교하면 171% 판매가 늘었지만, 엿(-2%)은 감소세를 보였다.

올해 찹쌀떡과 엿이 수능 대표 선물로 부활한 것은 복고 열풍과 맥을 같이하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옛 감성의 먹거리나 추억을 떠올리는 복고 열풍이 더욱 거세게 불면서 수능선물 트렌드 변화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복고 감성을 담은 수능선물뿐 아니라 수험생의 집중력을 향상시켜주는 제품도 인기다.

해당 기간 견과류 판매량은 2배(172%) 이상 증가했다.

품목별로 보면 호두(297%), 해바라기씨(250%), 캐슈넛(241%)은 모두 3배 이상 껑충 뛰었다.

하루 섭취할 한줌의 견과류를 넣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하루견과와 아몬드도 각각 189%, 152% 판매가 늘었다.

컨디션이나 체력 관리에 도움을 주는 실용적인 선물을 찾는 이들도 늘었다.

수험생의 숙면을 도와주는 숙면코밴드 판매량은 16배(1508%)나 치솟았고, 귀마개?소음방지 용품은 2배(189%) 이상 증가했다.

수면자세와 습관에 따라 기능별로 선택할 수 있는 기능성 베개도 9배(836%) 이상 판매가 늘었다.

이밖에 의자에 오래 앉아있는 수험생들을 위한 자세교정방석(791%)과 푹신한 도너츠방석(633%) 모두 판매량이 크게 늘었다.

백민석 옥션 마트실장은 "지난 몇년간 인기가 시들했던 찹쌀떡과 엿이 올해는 복고 열풍을 타고 다양한 맛과 디자인의 제품들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추억의 수능선물을 비롯해 집중력과 컨디션을 향상시킬 수 있는 실용적인 선물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