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을 방문한 서울인강학교 학부모들이 서울시교육청 장학관들과 장애인 학생 폭행 사건에 대한 대책 마련을 논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