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 우수기관 선정 등 현재까지 26개 분야 기관표창 수상
창녕군은 11일 (사)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실시하는 제23회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KLCI)에서 도내 군단위 자치단체 가운데 종합경쟁력이 가장 높은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인증서를 받았다.

한국지방자치경쟁력지수 평가는 매년 전국 226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지자체별 통계연보와 관련 부처 및 기관의 공식 통계자료 등으로부터 5만4천여 개의 기초 데이터를 분석하여 지역경쟁력의 현재 수준을 측정하고 경영자원, 경영활동, 경영성과 등 3개 부문 94개 지표에 대한 조사를 실시한다.

이에 창녕군은 생활환경, 문화자원, 재정효율, 산업기반 등의 지표에서 다른 지자체보다 우수한 것으로 나타나 도내 군부 중 종합경쟁력 1위 지자체로 선정됐다.

한정우 창녕군수는 “이번 평가 결과를 토대로 지역의 강?약점을 파악하여 농업, 생태관광, 산업?경제, 교육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더욱 경쟁력을 높여 ‘더 큰 번영 모두가 행복한 창녕’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창녕군은 지난해 ‘고충민원 정부평가’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는 등 57개 분야에서 기관표창을 수상하였으며, 올해도 ‘2018 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우수기관 및 일자리 정책 최우수기관 선정 등 현재까지 26개 분야에서 기관표창을 수상하고 있으며, 연말까지 정부 각 부처와 경남도 등에서 시행하는 평가에 적극 대응해 군의 위상을 높이고 분야별 성과거양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사진설명(오후 송부): 11일 이기헌 (사)한국공공자치연구원 대표이사가 창녕군을 방문해 한정우 창녕군수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