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가 창립 35주년을 맞아 '위(We) 두(Do) 테크놀로지(Technology)'라는 새 슬로건을 도입했다.

새로운 브랜드 관리 체계를 구축해 최첨단 기술기업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셈이다.

SK하이닉스는 '첨단기술의 중심,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회사'라는 회사 정체성과 이를 압축적으로 표현한 'We Do Technology'를 새 슬로건으로 도입했다고 10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슬로건 문구 중 'Do'를 연결고리 형태로 디자인했다.

사람과 기술을 연결하는 반도체 역할을 형상화한 것이다.

향후 회사는 광고·사회관계망서비스(SNS) 콘텐츠 등 대외 커뮤니케이션에 슬로건을 적용할 예정이다.

임직원들의 명함·수첩·사내방송 등 다양한 내부 콘텐츠도 브랜드 관리 체계를 기반으로 제작할 계획이다.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은 "과거와는 차원이 다른 복잡해진 경영환경과 무한경쟁을 이겨내기 위해서는 재무성과뿐 아니라 기업문화·경영시스템 등 모든 측면에서 도약해야 할 시점"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첨단기술 중심 회사'라는 한 방향으로 구성원들의 힘을 결집하고 공감할 수 있는 지향점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