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홍록기(49·사진)가 '늦둥이' 아빠가 된다.

11일 소속사 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는 홍록기 아내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지난 2012년 11살 연하의 신부 모델 김아린과 웨딩마치를 울렸던 홍록기의 결혼 7년 차 만의 임신 소식이다.

홍록기는 "그동안 너무 바라던 아이 소식이었는데, 너무 기쁘다.많은 분들께 임신 소식을 자랑하고 있다.아내를 닮은 예쁜 아이가 나왔으면 좋겠다"고 감격의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부모가 된다는 감사함과 책임감을 느낀다.함께 해주는 아내에게 감사하고, 더 최선을 다하고 싶다"며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사진=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