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이(사진)가 20년만에 고향에 돌아가 부모님과 어색한 만남을 가졌다.

11일 방송된 tvN '엄마 나 왔어'에서 20년 만에 고향으로 돌아간 신이의 모습이 공개됐다.

신이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독립한 지 20년 됐다.대학교 1학년 때 서울로 올라왔다"며 "아빠와 아무 추억도 없다.아빠랑 애정이 없는 것 같다.추억도 만들어보면 나중에 후회하지 않겠다라는 생각이 들더라"고 밝혔다.

이어 신이는 경북 영천의 부모님 집으로 향했다.

부모님을 만난 신이는 어색하게 인사를 건넨 뒤 부모님과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하지만 세 사람 사이에는 어색한 기운만이 흘러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한편 tvN 예능프로그램 '엄마 나 왔어'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사진=tvN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