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혜은(사진)이 후배 변요한에 대한 진심어린 애정을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최근 화제 속에 종영한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숨은 주역들인 배우 최무성, 김혜은, 윤주만이 출연했다.

김혜은은 "첫 대면 때 요한이를 현장에서 만났는데, 요한이도 저보고 '말도 안 돼'라고 하더라"며 "하지만 예뻐 보이는 게 답은 아니다.철저하게 엄마여야 되는데, 저로서는 많이 생각을 해야 되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특히 김혜은은 변요한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요한이는 저만 칭찬하는 게 아니다.어떤 느낌이냐면, 눈을 보고 있으면 눈물이 난다.시청자들도 그걸 느끼는 것 같다.요한이의 댓글을 보면 '슬프면서도 기쁘다'고 한다.요한이의 눈을 보면서 연기하면, 그 눈에 모든 게 다 있다.평소에도 성품이나 행동이 아름다운 아이다"고 변요한을 칭찬했다.

한편 tvN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사진=tvN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