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은 ㈜한화의 화약·방산 통합 부문 대표이사에 옥경석 사장(왼쪽 사진)을, 한화생명은 각자 대표이사에 여승주 사장(오른쪽)을 각각 내정했다고 12일 밝혔다.

㈜한화는 사업 유사성이 높은 화약·방산 부문을 통합 운영해 시너지를 높이기로 하고, 통합 대표이사에 현재 화약부문 대표인 옥 사장을 내정했다.

한화생명은 전략기획담당 임원인 여 사장을, 현재 대표를 맡고 있는 차남규 부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이사로 내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