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코리아는 11월 2일 아이폰XS·XS 맥스를 비롯해 아이폰XR, 애플워치4를 국내 동시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동통신 3사는 이달 26일부터 일주일간 이들 제품의 예약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출고가는 정해지지 않았다.
아이폰XS 시리즈는 전작인 아이폰X을 전반적으로 계승한 제품이다. 아이폰XS는 5.8인치, XS맥스는 6.5인치로 디스플레이 크기가 커졌다. 저장용량은 512GB까지 지원한다.
아이폰XR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보급형 모델이다.
미국 판매가격은 XS가 999달러(113만원), XS맥스는 1천99달러(124만원), XR은 749달러(85만원)부터다.
부가가치세와 환율 등을 고려해 책정되는 국내 가격은 모두 100만원이 넘을 가능성이 높다. 아이폰XS맥스의 최고 사양 모델은 200만원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 신제품 국내 출시에 앞서 삼성전자는 이달부터 다음달까지 갤럭시노트9을 구매한 고객이 기존 스마트폰을 반납하면 중고 매입 시세 대 비 최대 2배를 보상해주는 '더블 보상'을 시작했다.
LG전자는 17일부터 예약에 들어가 26일 LG V40 씽큐를 출시한다. 전면 디스플레이 무상 교체 등 예약 판매의 혜택을 늘렸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