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의 반전 매력이 담긴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의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명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박성웅의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극중 박성웅은 유진국으로 분해 오로지 동생 밖에 모르는 ‘동생 바보’ 캐릭터로 새로운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 이 가운데, 촬영장에 웃음꽃을 피우게 하는 귀여운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성웅은 ‘어흥’을 하는듯한 손짓과 함께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평소 묵직한 카리스마와는 또 다른 귀여운 반전 매력에 시청자들은 ‘웅블리’라는 애칭을 붙이며 찬사를 보내고 있는 것. 뿐만 아니라 쌀쌀한 날씨에 비를 맞으며 촬영해 다소 지칠 법도 하지만 끝까지 미소를 잃지 않는 모습으로 자타 공인 ‘분위기 메이커’의 면모를 발산했다.

이렇듯 크게 드러내지 않아도 은연중에 보이는 박성웅의 애교 넘치는 모습이 그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하고 있다. 특히 내 사람에게는 한없이 친절하지만 타인에게는 적대적인 유진국의 성격을 오로지 눈빛만으로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캐릭터에 생동감을 더하고 있다. 어제 방송에서 박성웅은 정미연 살인 사건 당일 블랙박스에서 서인국을 발견하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에 오늘 방송에서 박성웅이 어떻게 사건을 풀어나갈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박성웅이 귀여운 매력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은 매주 수, 목 저녁 9시 30분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No1. 경제/증권방송 보며 채팅하기 [유튜브][페이스북]
대한민국 재테크 총집결 [한국경제TV 사이트 바로가기]